앞에 놓인 세상이
아무리 힘겨운 길이더라도
난 너와 두려운 미래를 함께 걸어 갔으면 해
우리 둘이 함께이면 세상 어떤 것도
무서울 게 없을 것 같거든

네가 힘이 부치면
내 한쪽 어깨를 빌려 줄테니
언제든 기대도 좋아
슬픔이 찾아오면 내 등을 빌려줄게

언제든 얼굴을 묻고
맘껏 눈물을 흘리렴
대신 걸어왔던 길을
뒤돌아 보지는 말자
이제 우리에겐
내일만이 의미있을 뿐이지 않니

가끔 포기하고 싶을때가 있을거야
가는 길이 버겁게 느껴질 때도 있을거야
그땐 내게 말을 하렴 네가 뒤처지면
내가 언제까지고 기다려줄거구

앞서가면 부지런히 따라가줄께
발걸음을 옮기지 못할 정도로 피곤해지면
나를 베개삼아 잠시 쉬어도 괜찮아

하지만 내게
너무 의지하려고 만은 하지마
곁에서 힘이 되고
위로가 되어줄 수는 있지만
너의 삶을 내가 대신 해줄 수는 없잖어

너의 꿈을 소중하게는 생각하지만
내가 대신 이루어줄 수는 없는거야
나는 너에게 그저 좋은 친구일뿐이야

나에게 기대를 걸지말고
자신에게 전부를 걸어
그리곤 최선을 다해 우린 지금
다시는 되돌아 올 수 없는
아주 먼 길을 떠나는거야

우리 삶에
연습이 없다는건 너도 잘 알지
한번 가면 그 뿐이야
지금 이 순간도 포기해서는 안돼

후회는 더더욱 안되고
마지막에 함께 웃는 우리가 되는거야
친구의 웃는 모습을 바라보는 것이
나의 작은 소망임을
이젠 알아주었으면 해

- 출처 : 좋은글 중에서 -

신고
이익을 나누면 파트너
슬픔을 나누면 친구

좋은 사람을 만나면 친구
좋은 사람을 만들면 리더

친구는 꿈이 이루어지길 바래주고
리더는 꿈을 이루도록 이끌어준다.

신고
 
안개 낀 오솔 길에서
길을 잃지 않는 까닭은
희망이란 등불이 있기 때문이다.

안개 낀 숲속에서도
외롭지 않은 까닭은
사랑이란 친구가 있기 때문이다.

안개 속에서도
정녕 두렵지 않은 것은
어디선가 태양이
떠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 이수인 -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여주군 여주읍 | 여주
도움말 Daum 지도

'사진이 있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몸을 걸어가는 길  (2) 2007.11.29
억새꽃  (0) 2007.11.14
구름  (0) 2007.11.06
세월은  (0) 2007.10.29
안개 속에서도  (0) 2007.10.09
어제보다 아름다운 오늘  (1) 2007.09.14
시간이 머문자리  (0) 2007.08.20
내 마음의 창  (0) 2007.08.04
그래도 좋은 인연  (0) 2007.07.26
친구에는 4가지 분류가 있다고 합니다.


첫째, 과 같은 친구.

꽃이 피어서 예쁠 때는 그 아름다움에 찬사를 아끼지 않습니다.
그러나 꽃이 지고 나면 돌아보는 이 하나 없듯
자기 좋을 때만 찾아오는 친구는
바로 꽃과 같은 친구입니다.


둘째, 저울과 같은 친구.

저울은 무게에 따라 이쪽으로 또는 저쪽으로 기웁니다.
그와 같이 나에게 이익이 있는가 없는가를 따져
이익이 큰 쪽으로만 움직이는 친구가
바로 저울과 같은 친구입니다.


셋째, 과 같은 친구.

산이란 온갖 새와 짐승의 안식처이며
멀리 보거나 가까이 가거나
늘 그 자리에서 반겨줍니다.
그처럼 생각만 해도 편안하고 마음 든든한 친구가 바로 산과 같은 친구입니다.


넷째, 과 같은 친구.

땅은 뭇 생명의 싹을 틔워주고 곡식을 길러내며
누구에게도 조건없이
기쁜 마음으로 은혜를 베풀어 줍니다.
한결 같은 마음으로 지지해 주는 친구가
바로 땅과 같은 친구입니다.


 하늘 같은 친구는 없을까??!!
신고

'따따부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정관리 7계명  (0) 2007.07.20
이것은 무엇일까요?  (0) 2007.07.13
세계 10대 건강식품  (0) 2007.07.02
조직에서 필요로 하는 12가지 실무능력  (0) 2007.06.26
4종류의 친구  (0) 2007.06.22
블로그 팁 모음  (2) 2007.06.21
인생을 즐길 수 있는 가장 좋은 나이...  (0) 2007.06.08
당신을 불리하게 만드는 말들...  (0) 2007.06.04
노자의 인간 관계 5계명  (2) 2007.05.28
◆ 믿고 의논할 수 있는 든든한 선배

    현대인들에게는 선택의 기회가 너무 많다.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결혼하고,
    직장을 그만 둔다든가 옮긴다든가. 이렇게 정답이 없는 질문들과 부딪쳤을 때
    도움이 되는 것은나보다 먼저 이런 선택들과 맞닥뜨렸고,
    어떤쪽으로든 결정을 했던 선배들의 경험이다.
    가보지 않은 길에 들어섰을 때 먼저 그 길을 지나친 사람들이
    전해주는 충고가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는 누구나 다 아는 사실.
    그래서 생각이 깊되 머뭇거리지 말고, 결단력 있게 충고를 해줄 수 있는
    든든한 선배를 반드시 알아두어야 한다.

◆ 무엇을 하자 해도 믿고 따라오는 후배

    사람에게 사랑받기는 쉬워도 아랫사람에게 인정받기란 대단히 어렵다.
    학창시절 경험만으로도 그렇다.
    싹싹하게 일 잘하고, 가끔 귀여움도 떨면 `내리사랑` 이라고 선배들에게 충분히 예쁨받을 수 있다.
    하지만 후배들에게 사랑받기 위해 술 많이 사주고, 소개팅 많이 시켜준다고 될일이 아니다.
    더욱이 내가 무엇을 하자 했을 때 `선배가 하는 일이라면` 하고 기꺼이
    따라와주는 후배를 두기란!
    그러나 그 인생길에 있어 좋은 후배를 두는 것은 훌륭한 선배를 두는 것만큼이나 중요하다.
    유비에게 만약 관우, 장비가 없었다고 생각해보라.
    젊은 에너지를 계속 공급받기 위해서도 당신을 믿고 따라와주는
    멋진 후배 한명쯤은 있어야 한다.

◆ 쓴소리도 마다하지 않는 냉철한 친구

    친구라고 해서 언제나 당신 편만 들어서는 곤란하다.
    좋은 약일수록 입에는 쓴 법이다.
    정말 좋은 친구라면 상황을 냉철하게 판단해서
    때로는 당신의 생각과 결정에 가차없는 비판을 해줄 수도 있어야 한다.
    이런 잔소리쟁이 친구가 있어야 혹여 당신의 눈에 편견의 껍질이 씌워지더라도
    쉽게 벗겨낼 수 있다.
    당시에는 친구의 비판과 잔소리가 듣기 싫고 서운하겠지만
    이후에 생각해보면 친구의 한마디가 좋은 약이 되었음을 알 수 있다.

◆ 나의 변신을 유혹하는 날라리 친구

    초록은 같은색이라고 "끼리끼리" 모이는 것이 친구이긴하다.
    그런데 매일 같은 분위기의 장소에서 같은 화제로 수다를 떨고,
    심지어는 패션 감각까지 비슷하다면 이건 좀재미가 없다.
    뭔가 색다른 이벤트를 원할 때 `튀는` 친구가 한 명 있다면
    분위기를 확 바꿀 수 있다.
    평소 조신한 패션을 즐겨 입는다면 과감한 패션을 좋아하는 친구를 따라
    최신 트렌드를 좇아보는 것도 즐거운 경험이 될 것이다.

◆ 여행하기 좋은 ...먼 곳에 사는 친구

    1년에 한 번이라도 낯선 곳의 바람을 쐴 수 있다면
    매일 쫓기는 힘겨운 일상도 견뎌볼 만하지 않을까.
    여행은 분명 삶의 활력소다.
    특히 혼자 떠나는 것이 두렵다면 먼 곳에 사는 친구를 찾아보는 것도 어떨까.
    반가운 벗과 밤을 지새며 도란도란 수다도 떨고,현지 가이드로서
    꼼꼼한 여행 안내도 받고.
    일석이조의 여행을 선사해줄 수 있는 친구가 당신에게 있나 확인해 보라.

◆ 에너지를 충전시켜주는 애인

    현재 당신 옆에 남편, 또는 아내가 있더라도 또 다른 이성의
    애인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지.
    이미 익숙해진 남편/아내 가정과는 달리 설렘과 그리움으로
    감정을 긴장시키는 애인이 있다면 당신은 한층 젊어지는 느낌을 갖게 될 것이다.
    시작은 언제나 묘한 흥분을 가져다 준다.
    그리고 그 흥분은 지루했던 삶에 에너지를 공급하게 마련이다.
    연애의 시작, 그 아름다운 긴장을 만끽할 수있는 애인을 만들어보라.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이자신을 얼마나 생동감 넘치게 하는지 알수 있을 것이다.
    물론 금지된 사랑으로까지 발전한다면 위험하다.
    감정의 적절한 조율이 전제 조건이다.

◆ 어떤 상황에서도 내 편인 친구

    이러저러한 설움 중에 가장 슬픈 것은 나를 이해해주는 사람이 없다는 외로움이다.
    이해 받지 못한 자의 상처는 소심함과 열등감을 만든다.
    사람들은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확인할 때정말 큰 힘을 발휘할 수 있다.
    시장통에서 싸우는 아줌마가 외치는`동네 사람들 내 말 좀 들어보세요`라는 말도
    실은 자신을 이해해주고 자신의편이 되어 줄 사람들을 구하는 소리다.
    무엇을 하든 `내편` 보다 든든한 재산은 없다.

◆ 언제라도 불러낼 수 있는 술친구

    흔히 남자들은 쌓인 술병의 숫자와 우정의 깊이를 비례한다고 말한다.
    술을 마시기 위한 귀여운 변명쯤 이려니 하지만 일면 수긍이 가는 말이기도 하다.
    좋은 술자리는 마음을 넉넉하고 편하게 만드는 힘을 가지고 있다.
    때로는 당신도 이런 분위기가 그리울 때가 있을 것이다.
    감정의 신호가 술 한잔 원할 때,당신이 부르면 언제라도 달려와 앞자리에서
    유쾌하게 술잔을 부딪쳐줄 수 있는 친구가 있다면 얼마나 행복할까.

◆ 독립 공간을 가진 독신친구

    만약에 당신이 남/여자 친구 또는 남편/부인과 싸웠다고 가정해보자.
    1백 평이상의 2층 집이 아니고는 그 지긋지긋한 남편/아내의 얼굴을 피할 방법이 없다.
    또 부모님 눈치 보느라 마음대로 울 수도 없다.
    가출을 생각해 보지만 어디로?
    괜히 여관에라도 갔다 엉뚱한 오해를 사는 것은 싫고.
    이럴 때 기꺼이 당신을 맞아주는 독신 친구가 필요하다.
    그가 당신에게 따뜻한 잠자리와 실컷 소리 내어 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이다.
    또 밤새 나의 화풀이에 맞장구도 쳐줄 것이다.
    같이 욕은 안해주더라도 적어도 그는 남편/아내가 있는 친구들처럼
    `네가 참아야지` 라는 식상한 말로 화를 돋우지는 않을 것이다.

◆ 부담없이 돈을 빌려주는 부자친구

    친한 사이일수록 금전관계는 금물이라고 했다.
    하지만 급하게 돈이 필요할 때 툭 터놓고 긴급구조 요청을 할 수 있는
    사람은 역시 친구뿐이다.
    당신의 자존심을 건드리지 않고, 속시원히 돈을 꾸어줄 수 있는
    친구를 한 명쯤 알고 있다면 마음이 한층 여유롭고 든든해질 것이다.

◆ 추억을 많이 공유한 오래된 친구

    오래된 술일수록 향이 깊고 맛도 진하다.
    매번 새로운 사람을 만날 때마다 내가 어떤 사람인지,
    무엇을 좋아하고 싫어하는지 알리는 일은 덜 익은 술을 마실 때처럼 재미없다.
    특히 제대로 맞지 않았을 때의 삐걱거림과 노력은 얼마나 피곤한가.
    반면에 빡빡머리에 주근깨 콕콕 박혀 있던 어린 시절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유지해온 우정이라면 눈빛만 봐도 무엇을 생각하는지 짐작할 수 있다.
    말이 없어도 감정을 전달 할 수 있는 교감, 오래된 친구 사이에서만
    느낄수 있는 아름다운 미덕이다.

◆ 연애감정 안 생기는 속 깊은 이성친구

    누구라도 한 번쯤은 `남녀간에 우정이 가능할까?` 를 생각해 보았을 것이다.
    물론 이 문제는 아직 결론이 나지 않았다.
    단지 확실한 것은 남녀의 가치관이 분명 틀리다는 점이다.
    그래서 사랑하는 연인은 곧잘 이 문제로 싸우곤 한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동성이라고 해서 모두 같은 생각을 가진 것은 아니라는 점이다.
    동성이면서도 당신을 이해해 주지 않는 친구도 많다.
    이럴 때는 오히려 `우정 이상 사랑 이하`의 속 깊은 이성 친구에게
    고민을 털어놓는 편이 위안받을 수 있는 방법이다.
    이성으로서가 아닌, 다른 성과의 솔직한 대화는 당신의 가치
    성장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

- 플래닛 《여유가 있는 편안한 쉼터》사랑의 집 -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